'Assemblage/Normalog'에 해당되는 글 2

  1. 2009.11.09 봉사활동[농활]
  2. 2009.11.09 노멀로그와의 만남 (1)
 

봉사활동[농활]

Assemblage/Normalog | 2009.11.09 15:55 | Posted by Sonagi™


Normalog  그리고 무한님과의 이야기~
우린 이렇게 또 이야기를 할 수 있는 계기가 생겼다.

내가 운영하는 포럼 친구들과 함께 하기로 했던 농활에 참석인원의 일정관리가 너무 불분명하여 고민을 하던차 노멀로그의 주인장인 무한님(이하 무한으로 쓰겠음)과 대화를 통해 나의 아쉬움을 이야기를 하였고, 그 이야기에 무한은 내게 응급실의 오프라인 모임에 대하여 고민을 이야기하며, 본인의 생각을 이야기 했다.

요지는 응급실에서 오프모임에 대해서 깊은 관여를 하지 않지만 의미있는 모임을 추진을 해보고 싶다는 이야기 였다.
사회적 약자에게 도움을 주고, 크지 않지만 작은힘 하나하나 모아서 도움이 되는 그런모임 혹시 젊은사람들끼리 모여 술잔을 들고 휘청거리는 일반적인 모임에 대해서 좀 차별화를 시키고 싶었던 것.

나역시 바람직한 생각이라 느꼈고, 나의 선배님의 알콩이달콩이농장 이야기를 했던것이였다.
우린 이렇게 한가지 즐거운 마음으로 함께할 무엇인가 생긴거다.
난 세상에서 내가 혼자 할 수 있는일이 제일 쉬웠다.

제일 어려운건 여러사람과 함께하는게 어려웠다.
그 이유는 스스로를 다짐하는데는 익숙했으나, 여러사람을 이끄는데는 부족함이 많았을 것이다. 
하지만, 이번을 계기로 한가지 또 얻은것이 있다면 마음속에 생각했던것들을 고민만으로 끝내지 말고 실천하라는거다.

실천이야 말로 내게 가장 강한 무기가 아니겠는가.
앞으로도 응급실에서 많인 일들이 생길것이다.
그 속에서 이런 즐겁고 유쾌한 일을 함께 하길 바란다.

http://rkongdkong.com/ (알콩이달콩이농원)
http://normalog.com/ (노멀로그)
http://cafe.daum.net/normalog/  (응급실)

'Assemblage > Norma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봉사활동[농활]  (0) 2009.11.09
노멀로그와의 만남  (1) 2009.11.09

노멀로그와의 만남

Assemblage/Normalog | 2009.11.09 15:53 | Posted by Sonagi™


(노멀로그블러그화면)

내 인생에 연애세포의 성장발육 부진으로 인해 연애를 시도할때마다 실패를 경험하는 쓰린 기억때문에 누군가에 도움을 생각해봤지만 결국 답은 스스로 찾아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을 무렵 우연히 알게된 블러그 Normalog 였다.

이블럭의 주인장은 무한(unlimit)은 글쓰는 재주가 남달랐다. 뭐랄까 흡입력이 있는 그런 느낌이였다.
왠지모를 끌림에 그 블럭에 올라온 글을 모두 읽으면서 여자사람의 심리에 대한부분도 이해가 되기 시작했다.

어쩌면 내가 이렇게 멍청했을까? 하는 한탄과 함께 수많은 소개팅에 자신감을 잃고 있을무렵 다시 재충전을 할 수 있는 용기를 주었다. 하루 일과중 짬나는 틈을 내서 글들을 읽어 가면서 왠지모를 친근감까지 느끼게 되었고 이곳에서의 또 다른 인연이 시작됨을 예감 할 수 있었다.

노멀로그에서 상처받거나 만남을 유지하고 있는 사람들과 온라인을 통해 알게되었고, 그들 역시 나와 비슷한 고충이 있거나, 트라우마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였다. 물론, 아주 소수는 좀 이상하다 싶은 사람도 있지만, 대체적으로 노멀한 사람들이 였다. 그들과의 이야기를 통해 아주 큰 문제가 있는것이 아닌 누구나 가지고 있는 그렇지만 노력을 필요로 하는 남녀간의 사이에 대해 이해를 조금씩 하게 되고, 또한 원만한 인간관계를 형성하는 과정에 몰랐던 부분을 채워가고 있다.

노멀로그에서 알게된 사람들과의 게시물을 통한 의견소통을 하면서 대화하는 법이나, 글로 자신을 표현하는 방법이 개선된것도 있거니와 전혀 관계가 없던 사람들과 또다른 관계가 형성된것이 내겐 무척이나 소중하다.

결국 노멀로그를에서 찾은 나의 기쁨과 응급실에서 알계된 사람들이 내겐 소중하다는거다.
나름 얼굴도 모르는데 무슨 소리냐고 할 수 도 있다.
하지만 어떤일이든 누굴 만나든 '처음'은 있는거다.
난 그 처음을 무척 소중하게 생각하는 사람일 뿐이다.
행복한삶을 살아가는데 있어 내주변에 아는 어떤사람의 이야기도 소중하지만 진정 중요한건 내안에
행복을 인지하는 세포들이다.
남의이야기보단 자신의 진솔함을 보여줄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한다.


난 유머있는 이야기보다 좀 진지한 이야기가 익숙하고 잘한다.

웃자고 한이야기에 죽자고 덤빌때도 있다(요즘 많이 좋아졌다)
하지만 상대와 이야기 하기위해 노력중이기도 하다. (경청)

http://normalog.com (노멀로그)
http://cafe.daum.net/normalog (응급실)

'Assemblage > Norma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봉사활동[농활]  (0) 2009.11.09
노멀로그와의 만남  (1) 2009.11.09